조국 "딸 모욕한 일베회원 '구약식 처분'..향후 형사고소 계속"

뉴스1 | 기사입력 2020/09/18 [15:07]

조국 "딸 모욕한 일베회원 '구약식 처분'..향후 형사고소 계속"

뉴스1 | 입력 : 2020/09/18 [15:07]

이세현 기자 입력 2020.09.12. 15:26

 

성적 모욕글 올린 혐의..조국 "손해배상 청구도 이어질 것"

▲ 조국 전 법무부 장관 © News1 황기선 기자  © 뉴스1

 

(서울=뉴스1) 이세현 기자 = 조국 전 법무부장관이 딸에 대한 모욕글을 올린 일베 회원들에게 구약식 처분이 내려졌다고 밝혔다.

조 전 장관은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"딸에 대하여 입에 담을 수 없는 성적 모욕 글을 올린 일베 회원들에 대하여 '구약식 처분'이 내려졌다는 통지를 받았다"고 밝혔다.

조 전 장관은 이어 "'구약식처분'이란 검사가 피의자의 범죄혐의가 벌금형 이하를 받을 사안이라고 판단하여 정식재판에 회부하지 않고 내리는 처분이다. 피고인은 정식재판을 요청할 수 있다"고 설명했다.

그는 "일베 게시판 등 온라인에서 같은 행위를 하는 자들에 대해서는 계속 형사고소와 민사배상청구가 이어질 것"이라고 강조했다.

조 전 장관은 올해 초부터 일베 회원들을 비롯해 자신에게 가해진 모욕적 표현과 관련한 고소를 진행했다.

그 중 일베회원 4명에 대한 신원이 특정됐고, 경남 양산경찰서는 지난 7월 이 사건을 기소의견으로 울산지검에 송치했다.

sh@news1.kr

 

 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